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신축년' 청사진 제시
사자성어 '선즉제인(先則制人)' ㆍ미래 100년 토대 '약속'
기사입력: 2021/01/07 [12:17]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한신 기자

 

 

 

 

▲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지침에 보조를 맞추기 위해 매년 개최하던 새해 기자회견을 취소하고 7일 각 언론사에 배포한 서면 자료로 "신축년(辛丑年) 한 해 동안 군정운영의 길잡이가 될 사자성어를 '선즉제인(先則制人 = 먼저 도모하면 능히 이룰 수 있다)'으로 선정하고 변화와 혁신의 디딤돌을 딛고 위기를 기회로 바꾸기 위한 담금질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이 신축년(辛丑年) 한 해 동안 군정운영의 길잡이가 될 사자성어를 '선즉제인(先則制人 = 먼저 도모하면 능히 이룰 수 있다)'으로 선정하고 변화와 혁신의 디딤돌을 딛고 위기를 기회로 바꾸기 위한 담금질에 돌입했다.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는 7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지침에 보조를 맞추기 위해 새해 기자회견을 취소하고 각 언론사에 배포한 서면 자료로 신년 구상을 밝혔다.

 

이 자료를 통해 "우리는 지금까지 경험해보지 못했던 미증유의 새로운 기회와 도전에 직면해 있고 신축년(辛丑年) 한해는 부안군에 있어 그 어느 때보다도 중요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전 공직자들은 올해가 부안의 미래를 결정짓는 운명의 카이로스라는 각오로 군민의 공복으로 지역발전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급변하는 시대에 새로운 트랜드를 파악하고 '선제적 전략'을 펼쳐 능히 미래 100년 지속가능한 부안 발전의 토대를 이룰 수 있도록 가슴에 부안을 품고 더 나은 미래로ㆍ더 넓은 세계로 나아가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먼저 "전국 최초 민ㆍ관 협의체가 민주적인 절차를 거친 주민합의로 부안 서남권 해상풍력 실증단지에 2.4GW 규모의 사업추진을 결정해 앞으로 2028년까지 14조4,000억원이 투자될 예정"이라며 "해상풍력 단지개발 사업으로 2022년까지 150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 "196억원이 투자되는 고분자 연료전지 신뢰성 평가센터는 현재 기본 및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착공을 준비 중에 있고 17억이 투자되는 연료전지 드론 상용화 사업은 올해 10월 완료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수소 산업 인프라 구축에 가속도가 붙으면서 세계 최고 수준의 R&D 기반 인력과 연료전지 전문 인력들의 연속된 벤처 창업은 그동안 우리가 그토록 목말라 했던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대한 기대감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지속가능한 농업ㆍ건강한 군민ㆍ자족도시 부안 실현'을 목표로 먹거리 체질을 개선하기 위해 '4대 전략ㆍ13개 과제ㆍ46개 세부사업'에 대한 부안형 푸드플랜 종합계획을 완료하는 등 마을 단위에서 함께 참여해 농사를 짓고 그 농산물이 지역 내 탄탄한 유통망을 통해 판매돼 농민들에게는 안정적으로 소득을 올려 나갈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표현했다.

 

이 밖에도 "그동안 부안은 천혜의 관광자원을 품고도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는 체류형 시설이 부족해 관광객 유치에 한계가 있었으나 격포권을 관광지답게 변화시키기 위해 마포리 일원 124만m² 부지에 골프장과 휴양 등 복합기능을 갖춘 관광단지 조성을 위한 로드맵도 착실히 진행되고 있다며 그동안 6회에 걸친 주민설명회로 의견을 최대한 수렴하는 등 현재 사업자가 선정돼 올해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여기에 "궁항 마리나 항만 개발 사업도 해양수산부 제2차 기본계획 예정구역으로 반영돼 현재 사업자 선정 절차가 마무리돼 800억 규모의 민간투자가 진행될 예정이고 부안관광의 심장부인 격포권에 투자되는 새로운 관광 인프라와 거점형 마리나 항만에 이어 환 황해권 크루즈 거점 기항지까지 더해지면 격포권역의 해양레저관광 클러스트를 통해 부안은 세계 속에 휴양관광도시로 우뚝 설 것으로 확신한다"고 언급했다.

 

이 밖에도 "2,179억원 규모의 세계 스카우트 잼버리 부지가 지난해 1월 착공된데 이어 5월에는 813억 규모의 VR 테마파크 리조트 민간투자 협약이 체결됐고 8월에는 총사업비 380억원이 투입될 국립 새만금 간척박물관도 첫 삽을 뜨는 등 새만금 관광 기반도 착실하게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으로 "새만금 기본계획을 군민 눈높이에 맞게 재정비해 새만금을 기회와 희망의 땅으로 설계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지난해 코로나19 감염증 사태에도 불구하고 중앙부처와 道가 주관한 공모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결과, 각종 공모사업에 성과를 내며 열악한 지방재정의 단비 역할을 할 2021년 국ㆍ도비 예산 5,703억 확보에 이어 공모사업 78건에 총사업비 1,680억원이라는 역대 최대의 성과를 일궈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민선 7기 부안군정은 변화를 갈망하는 군민의 요구와 위기 속에 2년 6개월간 '완전히 새로운 부안'이라는 희망찬 목표로 분ㆍ초를 쪼개며 혼신의 힘을 다해 달려온 결과, '지속가능한 부안 발전'을 위한 긍정적인 시그널이 군정 전반에 나타나는 등 우리 사회 여러 부분에서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난 2018년 7월 2일 장마전선의 영향과 제7호 태풍 '쁘라삐룬(PRAPI ROON)'의 북상에 따른 집중호우로 취임식을 생략한 채 재난상황실에서 임기를 시작한 것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2년 6개월이 지나고 세 번째 신년 인사를 드리게 된 것을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그 어느 때보다 엄중해 서면으로 기자회견을 대체할 수밖에 없어 송구하고 군정의 책임자로 무거운 사명감을 느낀다"고 말문을 열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hyun Kwon, head of Buan County 'Seo-myeon' press conference

Blueprints such as selection of'Seonimjaein', the new year's sacrosanct word, are presented.

 

Reporter Hanshin Lee

 

Buan-gun, Jeollabuk-do selected the idiom, which will guide military administration during the new year of construction, as'Seonjeokjaein (先則制人 = you can achieve it first)' and stepping on a stepping stone for change and innovation. They started to harden to turn crisis into opportunity.

 

Kwon Ik-hyun, head of Buan County, Jeonbuk, canceled the New Year's press conference on the 7th to keep pace with the government's guidelines for step 2 of social distancing and announced the New Year's plan with written materials distributed to each media outlet.

 

Through this data, "We are faced with unprecedented new opportunities and challenges that we have never experienced, and the new year will be an important time for Buan-gun than ever." With the determination of Kairos, the fate of which will determine the future of Buan, we will do our best to develop the region with the hunger of the military people."

 

In particular, "I will grasp a new trend in a rapidly changing era and implement a'preemptive strategy' so that I can build the foundation for sustainable development of Buan for the next 100 years, and I will go forward to a better future and a wider world." Presented the blueprint.

 

First of all, "The first public-private council in the country decided to carry out a 2.4GW project in the offshore wind power demonstration complex in the southwestern region of Buan through a democratic process of residents. 15 billion won will be provided by 2022 as a complex development project,” he explained.

 

He added, "The polymer fuel cell reliability evaluation center, where 19.6 billion won is invested, has completed the basic and detailed design and is preparing to start construction, and the fuel cell drone commercialization project with 1.7 billion won will be completed in October this year."

 

He also emphasized, "As the construction of the hydrogen industry infrastructure is accelerating, the successive venture startups of world-class R&D-based personnel and fuel cell specialists are leading to expectations for the creation of quality jobs that we have been so thirsting for."

 

In addition, the Buan-type food plan comprehensive plan for '4 strategies, 13 tasks, 46 detailed projects' was completed to improve the food constitution with the goal of "realization of sustainable agriculture, healthy civilians and self-sufficient city Buan." “I expect that the farm products will be sold through a strong distribution network in the region, which will serve as the basis for stable income for farmers,” he said.

 

In addition, "Buan has had limitations in attracting tourists due to the lack of sojourn-type facilities that can serve as a central point even though Buan has natural tourist resources. However, in order to transform the Gyeokpo area into a tourist destination, there are complex functions such as golf course and recreation in the 1.24 million m² site "The roadmap for the creation of a tourist complex equipped with is also being steadily progressed, and the current business operator has been selected by collecting opinions as much as possible through six resident briefing sessions, so we can start the business this year in earnest."

 

Here, "Gunghang marina port development project is also reflected as a planned area for the second basic plan by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and the current business selection process is completed, and private investment of 80 billion won is expected to proceed. “I am confident that Buan will stand out as a resort and tourism city in the world through the marine leisure tourism cluster in the Gyeokpo area when the addition of the base-type marina port and the port of call for cruise bases in the Yellow Sea area."

 

In addition, "The World Scout Jamboree site worth KRW 217.9 billion was begun construction in January of last year, and in May, a private investment agreement for VR theme park resorts amounting to 81.3 billion was signed. In August, the National Saemangeum Reclamation Museum, which will invest 38 billion KRW, is also the first. "We are steadily preparing the Saemangeum tourism base, such as raising a shovel," he explained.

 

In the future, he promised, "We will design Saemangeum as a land of opportunity and hope by rearranging the Saemangeum basic plan to meet the level of the military people."

 

"In spite of last year's corona19 infectious disease, as a result of actively responding to competitions organized by the central ministries and the provinces, we aimed to secure 570.3 billion of national and capital budgets in 2021, which will produce results in various public offerings and serve as a source of poor local finance. In addition, he added, “The total project cost was 168 billion won in 78 public offerings,” he added.

 

Lastly, "The 7th civilian elections, amid the demands and crises of the military people longing for change, for two years and six months, with the hopeful goal of'a completely new Buan'," "A positive signal for'is appearing throughout the military government, leading to achievements in various parts of our society," he emphasized.

 

On the other hand, Buan County head Kwon Ik-hyun said, "On July 2, 2018, the influence of the rainy season front and the torrential downpour of the 7th typhoon'PRAPI ROON' caused the inauguration ceremony to be omitted. It looks like yesterday, but I think it's very meaningful that two years and six months have passed and I'm giving you my third New Year's greetings.” “Corona 19 is more severe than ever, so we have no choice but to replace the press conference in writing. I feel a sense of duty," he said.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