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농ㆍ어가 일손 부족' 덜어준다!
도농 상생형 플러스 일자리 공모 선정… 총사업비 5억 확보
기사입력: 2024/03/15 [17:4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자치도 부안군이 고용노동부 일자리 창출 사업인 '도농 상생형 플러스 일자리 공모'에 최종 선정돼 확보한 국비 2억5,000만원을 포함 총사업비 5억원을 투입, 농어가 구인난 해소를 위한 일자리 창출 사업과 연계한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 이한신 기자



 

 

 

전북자치도 부안군이 고용노동부 일자리 창출 사업인 '도농 상생형 플러스 일자리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부안군은 "공모사업으로 확보한 국비 25,000만원을 포함 총사업비 5억원을 투입, 취업률 향상 및 일손이 부족한 농촌지역 구인난 해소를 위한 일자리 창출 사업과 연계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특히 부안군로컬JOB센터는 2024년도 사업추진을 위해 센터장 등 6명의 전문 일자리 컨설턴트를 채용, 부안읍행정복지센터 3층에 둥지를 틀고 지난 4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올해는 경제적 부담은 줄이고 일손 부족 걱정 없이 안정적으로 농사를 짓고 소득향상을 꾀할 수 있도록 구직자를 채용한 농ㆍ어가에 중식비와 간식비를 지급한다.

 

도시구직자는 든든한 고용 촉진 기반을 다질 수 있도록 교통비와 단체 상해보험 가입을 지원해 농어가와 구직자들의 비용을 낮추는 동시에 안전한 일자리를 제공한다.

 

일자리 사업 지원 신청은 오는 18일부터 '부안군로컬JOB센터'에서 가능하며 농어가의 경우 농어가 등록신청서를 작성하면 되고 구직자는 구직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구인ㆍ구직 상담은 부안군로컬JOB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최연곤 부안군로컬JOB센터장은 "2024년 도농 상생형 플러스 일자리 사업에 선정돼 일손이 필요한 농어가와 농어촌에서 일하기를 희망하는 도시 단기 구직자 및 경력 단절로 일을 하고 싶어도 일자리를 찾지 못하는 구직자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미스매칭(부조화)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봄ㆍ가을 농번기에 원활한 인력 수급을 위해 인근 도시 및 지역 내 유휴 대체인력을 확보해 수요가 많은 농가의 작업 일정 공백을 최소화하는 등 철저한 준비로 농작업 집중 시기 인력수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부안군은 지난해 취업 정보 제공 면접수당과 창업 멘토링 지원 관내 기업체와 업무협약을 통한 일자리 창출 사업 등을 추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an-gun's 'farming and fishing labor shortagealleviated!

Selected for urban-rural coexistence plus job contestSecuring total project cost of 500 million won

 

Reporter Lee Han-shin

 

Buan-gun,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Urban-Rural Coexistence Plus Job Contest’, a job creation project of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Buan County announced on the 15th, “We plan to invest a total project cost of 500 million won, including 250 million won in national funds secured through public offering, and link it with a job creation project to improve the employment rate and resolve the hiring shortage in rural areas where there is a shortage of workers.”

 

In particular, the Buan-gun Local JOB Center hired six professional job consultants, including the center director, to promote business in 2024, established itself on the third floor of the Buan-eup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d began full-scale operation on the 4th.

 

This year, lunch and snack expenses will be paid to farmers and fishermen who hire job seekers to reduce their financial burden and enable them to farm stably and increase their income without worrying about labor shortages.

 

To help urban job seekers build a solid foundation for employment promotion, we support transportation costs and subscription to group accident insurance, lowering costs for farmers and job seekers while providing safe jobs.

 

Applications for employment business support will be available at the 'Buan-gun Local JOB Center' from the 18th. For sea bass, you can fill out the sea bass registration application form, and job seekers can fill out and submit the job application form.

 

For other detailed recruitment and job search consultations, please contact the Buan-gun Local JOB Center for guidance.

 

Choi Yeon-gon, head of the Buan-gun Local JOB Center, said, "We have been selected for the 2024 Urban-Rural Coexistence Plus Job Project to provide jobs to urban short-term job seekers who want to work in rural areas and rural areas in need of labor, and job seekers who want to work but cannot find a job due to a career break." "We will do our best to resolve the mismatch by providing," he said.

 

At the same time, "In order to ensure a smooth supply and demand of manpower during the busy farming season in spring and fall, we will make every effort to supply manpower during intensive agricultural work periods through thorough preparations, such as minimizing gaps in the work schedule of farms with high demand by securing idle replacement manpower in nearby cities and regions." He added.

 

Meanwhile, Buan-gun last year promoted projects such as providing employment information interview allowances and start-up mentoring support job creation through business agreements with businesses in the district.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 성황라이온스클럽 '회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