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예비후보 '공약 5호' 발표
작지만 확실한 행복…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100만원 지원
기사입력: 2022/04/28 [15:2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확정된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정책대결로 한판 승부를 내기 위해 28일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100만원 지원을 골자로 '작지만 확실한 행복'이 담긴 5호 공약을 발표했다.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확정된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정책대결로 한판 승부를 내기 위해 28'작지만 확실한 행복'이 담긴 5호 공약을 발표했다.

 

이날 발표된 5호 공약은 지난 18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됐지만 코로나19 장기화 여파에 따른 경영악화로 신음하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을 회생시키기 위해 '카드수수료 지원'을 담고 있다.

 

권익현 예비후보는 "민선 8기 재선과 동시에 전년도 연매출 3억원 이하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매출액의 0.08%인 카드수수료를 100만원까지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공약은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 경영안정에 숨통이 트여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지역 경제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소상공인이 자생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 사업을 지속으로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도내에서 유일하게 연임 군수가 없었기 때문에 그동안 정책 일관성 및 연속성을 기대하기 어려웠다""그동안 부안의 큰 꿈을 완성하기 위해 뿌린 씨앗이 이제야 줄기로 올라와 '한번 더 권익현'을 선택해 행복한 부안을 만드는 꽃을 피울 수 있도록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권익현 예비후보는 권리당원과 군민들의 절대적 지지로 지난 27일 발표된 도내 11개 기초단체장 후보 가운데 유일하게 63.49%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직무가 정지된 민선 7기 재임 기간 동안 군민과의 공적인 약속을 지켜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약속대상 최우수(2018) 공약실천계획평가 최우수(2019) 2년 연속 공약이행 평가 최고 등급(SA)까지 받아 매니페스토 4관왕을 달성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won Ik-hyeon announces 'Promise No. 5' as a preliminary candidate for Buan County

Small but sure happinesssmall business owner. 1 million won in credit card fee support

 

Reporter Kim Hyun-jong

 

Kwon Ik-hyeon, who has been confirmed as a candidate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nnounced the 5th Promise of 'Small but certain happiness' on the 28th in order to win a battle through a policy confrontation.

 

Promise No. 5 announced on this day contains 'card fee support' to revive local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suffering from worsening business in the aftermath of the prolonged Corona 19, although social distancing has been lifted since the 18th.

 

Preliminary candidate Kwon Ik-hyun said, "At the same time as the 8th popular election, we will support small business owners with annual sales of 300 million won or less the previous year, with a credit card fee of 0.08% of sales up to 1 million won."

 

"This promise is expected to serve as a priming agent that can relieve the difficulties of small business owners to a small extent, breathe new life into business stability,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he said. We will continue to discover and promote support projects so that

 

He continued, "It was difficult to expect policy coherence and continuity because there was no governor for consecutive terms in the province." He added, "The seeds sown to complete the big dream of Buan are only now coming up to the stem, and they select 'Ik-Hyeon Kwon once more' to create a happy Buan. Please give me a chance so that flowers can bloom."

 

On the other hand, preliminary candidate Kwon Ik-hyeon was the only candidate to record 63.49% of the votes among the 11 candidates for the head of the basic organization announced on the 27th with the absolute support of the right party members and the citizens.

 

Keeping public promises with the military during the 7th term of the popular election, when duties were suspended, Korea Manifesto Practice Headquarters Promise Grand Prize(2018) Commitment Execution Plan Evaluation Best(2019) ) and achieved 4 Manifesto crowns.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권익현 부안군수 '출판기념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