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5개 해수욕장… 7월 9일 개장
8월 31일까지, 안전관리 유지ㆍ각종 편의시설 개방
기사입력: 2022/05/30 [11:2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 관내 변산ㆍ모항ㆍ격포ㆍ고사포ㆍ위도 등 5개 해수욕장이 오는 7월 9일부터 8월 15일까지 총 38일 동안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개장된다.  (변산해수욕장 전경)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 관내 5개 해수욕장이 오는 79일부터 815일까지 총 38일 동안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개장한다.

 

특히 폐장 이후 이용객 수요가 많은 점을 고려해 831일까지 안전관리 상태 유지 및 각종 편의시설이 개방된다.

 

변산 모항 격포 고사포 위도 해수욕장은 깨끗한 바다와 드넓은 백사장의 고운 모래수려한 경관 및 주변에 새만금 방조제와 채석강적벽강내소사 등 관광명소가 밀집돼 있다.

 

, 주변에 콘도펜션캠핑장 등 다양한 숙박시설이 잘 갖춰져 있으며 싱싱한 제철 수산물까지 맛볼 수 있어 여름철 가족단위 휴양지로 각광받고 있다.

 

모항과 위도해수욕장은 2020년 정부가 이용을 권장한 해수욕장 25선에 선정된 바 있다.

 

부안군은 올해 해수욕장 개장에 앞서 백사장 토양과 수질조사 실시를 완료하는 등 이용객들의 불편을 최소화기 위해 화장실샤워장 등 각종 편의시설 역시 정비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안전사고 제로화를 목표로 해경소방서해양구조협회 등 지역 유관기관 및 단체와 긴밀하게 협력, 수상오토바이 등 각종 구명장비와 안전관리요원 83명이 배치된다.

 

이 밖에도, 관리가 취약한 시간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오전 7시부터 오후 9시까지 해변순찰조가 운영되는 등 4,000점이 넘는 안전시설 및 장비를 해수욕장 규모와 이용수요를 감안해 적정 배치된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됐지만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생활방역 세부수칙 안내서와 해양수산부의 해수욕장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등에 보조를 맞추기 위해 방역소독 등을 추진하고 향후 정부의 지침에 맞게 수정보완한다는 계획이다.

 

부안군수 권한대행인 김종택 부군수는 "부안은 빼어난 자연경관과 서해낙조의 아름다움 등 산해진미가 풍성해 그야말로 환상이라 말해도 과언이 아닌 최고의 관광지로 지구촌 사람이 운집하는 문화관광지"라며 "해수욕장 개장을 철저하게 준비해 수많은 관광객이 찾아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지친 마음을 잠시 내려놓고 휴양하는 시간을 통해 추억을 새기고 귀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올 여름은 예년에 비해 폭염이 지속될 것이라는 기상전망과 사회적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됨에 따라, 해양광관 수요 확대가 예상된다""해수욕장 운영 기간 동안 정기적으로 수질검사와 시설점검 등을 진행해 쾌적하고 안전한 해수욕을 즐길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부안군은 지난 26일 청사 중회의실에서 해수욕장협의회를 개최하고 개장 기간과 안전관리 등 해수욕장 주요 운영 및 관리 사항을 심의확정했다.

 

이날 협의회는 김종택 부군수 주재로 부안경찰서부안해양경찰서부안소방서부안교육지원청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한국해양구조협회 부안구조대변산지역발전협의회 등 관계기관 및 단체지역주민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주요 사항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형식으로 열렸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an-gun, 5 beachesOpen July 9th

Until August 31, maintaining safety management and opening various convenience facilities

 

Reporter Lee Han-shin

 

The five beaches in Buan-gun, Jeollabuk-do will be open from 9 am to 6 pm for a total of 38 days from July 9 to August 15.

 

In particular, considering the high demand from users after closing, safety management and various convenience facilities will be opened until August 31st.

 

Byeonsan Mohang Gyeokpo Gosapo Wido Beach boasts a clean sea, fine sand, and beautiful scenery.

 

In addition, various lodging facilities such as condominiums, pensions, and camping sites are well-equipped in the vicinity, and you can taste fresh seasonal seafood, making it a popular holiday destination for families in summer.

 

Mohang and Wido Beach were selected as one of the 25 beaches recommended by the government in 2020.

 

Buan-gun plans to complete the maintenance of various convenience facilities such as toilets and showers to minimize inconvenience to users, such as completing a survey on the soil and water quality of the white sand beach before the opening of the beach this year.

 

In addition, with the goal of reducing safety accidents to zero, close cooperation with relevant regional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such as the Coast Guard, Fire Department, and Maritime Rescue Association, various lifesaving equipment such as water motorcycles and 83 safety management personnel will be deployed.

 

In addition, more than 4,000 safety facilities and equipment, such as a beach patrol team operating from 7 a.m. to 9 p.m. to prevent safety accidents during times when management is weak, are appropriately placed in consideration of the size and demand of the beach.

 

In particular, although social distancing has been lifted, in order to keep pace with the Central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detailed daily quarantine guidelines and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guidelines on distancing in daily life in beaches, etc. plans to complement it.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acting governor of Buan County, said, "Buan is rich in natural beauty and the beauty of the sunset in the West Sea. "I will do my best so that a lot of tourists can come and leave their tired minds for a while in the aftermath of the prolonged Corona 19 and make memories and go home."

 

He added, "This summer, as the weather forecast that the heat wave will continue compared to previous years and social distancing are completely lifted, demand for marine tourism is expected to expand." We will focus our administrative power so that you can enjoy safe bathing in the sea."

 

Meanwhile, Buan-gun held a beach council meeting in the central meeting room of the government building on the 26th and deliberated and confirmed major beach operation and management matters, such as opening period and safety management.

 

On this day, the council was presided over by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and representatives of related organizations and local residents, such as Buan Police Station, Buan Maritime Police Station, Buan Fire Department, Buan Office of Education, Byeonsan Peninsula National Park Office, Korea Maritime Rescue Association, Buan Rescue Team, Byeonsan Regional Development Council, etc. It was held in the form of an in-depth discussion of major issues in the presence of participants.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5개 해수욕장… 7월 9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