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 로컬푸드 직매장 '텃밭할매' 개장 1주년
오는 12일까지 상생행사 개최… 정육 전 품목 30% 할인 등
기사입력: 2022/06/08 [18:2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로컬푸드 직매장인 '텃밭할매' 개장 1주년을 맞아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만드는 '상생행사'가 오는 12일까지 개최된다.     【' 텃밭할매' 개장 1주년을 기념하는 장보기 행사가 8일 오후 4시 15분부터 2시간 30분 동안 성황리에 열린 가운데 권익현(오른쪽에서 일곱 번째) 부안군수가 주요 참석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식전행사로 마련된 색소폰ㆍ기타 연주가 개장 1주년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키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권익현 부안군수가 "지역먹거리의 선순환 체계 구축 및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통한 군민의 먹거리 기본권을 보장하는 부안 푸드플랜 구축사업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상대적으로 소득이 낮은 중ㆍ소농이 제값 받는 농정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권익현(오른쪽에서 다섯 번째) 군수가 장보기 행사에 앞서 주요 참석자들과 함께 유통과정을 거치지 않아 신선하고 저렴한 지역 농산물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 로컬푸드 직매장인 '텃밭할매' 개장 1주년을 맞아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만드는 '상생행사'가 오는 12일까지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돼지고기한우 등 정육 전품목 30%계란류 10%가공식품 업체별 15~20% 할인과 1+1 행사와 로컬푸드 참여 농가를 방문해 체험할 수 있는 팸투어 등 다채로운 이벤트를 진행한다.

 

특히 포인트 적립비율이 기존 0.2%에서 1%로 상향조정되고 농산물(채소류 등) 증정 및 정육제품을 구입한 고객은 파채를 덤으로 받을 수 있다.

 

, 지난 1년간의 이야기를 담은 로컬푸드 소식지 창간호(푸드플랜 추진상황농가인터뷰 등)가 직매장을 찾는 생산자 및 소비자에게 무료로 배부된다.

 

지난해 6월 부안읍 봉덕리에 336규모로 개장한 부안로컬푸드 직매장인 '텃밭할매'는 지역에서 생산한 농산물을 유통과정을 거치지 않고 소비자에게 판매하는 곳으로 지난 1년간 무려 20억원(온라인 3.3억원) 상당의 매출(누적 이용객 66,502)을 기록해 농업인 소득증대에 기여했다.

 

매출액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농산물 49% 가공식품 22% 축산물 20% 자연드림 5% 수산물 2% 기타 1% 등이다.

 

이 같은 성과는 로컬푸드 직매장 개장 최초 수년간은 적자를 면치 못할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예상을 깨는 값진 성과로 기록됐다.

 

'텃밭할매'매장 정육코너 진열 판매대 소포장실 등을 갖추고 있으려 누가어디에서언제 생산했는지 알 수 있도록 생산자 실명제를 운영해 소비자에게 신뢰를 얻고 있다.

 

생산자가 스스로 가격을 결정해 판매하는 직거래 방식으로 사계절 안전하고 먹을 수 있도록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되고 있으며 지역 261개 농가42개 가공업체5개 영농사업단이 생산한 농축산물과 우리밀 베이커리가공식품반찬 등 총 600여 가지 품목의 다양한 먹거리를 판매한다.

 

'텃밭할매' 개장 1주년을 기념하는 장보기 행사가 8일 오후 415분부터 2시간 30분 동안 성황리에 열렸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이 자리에서 "지역먹거리의 선순환 체계 구축 및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통한 군민의 먹거리 기본권을 보장하는 부안 푸드플랜 구축사업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상대적으로 소득이 낮은 중소농이 제값 받는 농정이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품목다양화농산물 안전성강화철저한 농가교육소비자 참여행사 확대 등을 통해 '부안형 푸드플랜' 활성화 및 현재 로컬푸드직매장 건너편 13,000부지에 연면적 5.000(지하 1지상 3) 규모로 오는 202312월 완공 예정인 푸드앤 레포츠타운이 준공되면 텃밭할매 쇼핑몰 농가 레스토랑 가공공장 공공급식 및 외식업 농산물 판로 등을 통해 선거기간 동안 '작지만 확실한 행복'이 담긴 8호 공약으로 약속한 어르신들의 일자리 창출 효자(孝子)로 등극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부안군은 지속가능한 농업건강한 군민자족도시 부안실현을 비전으로 2019년부터 '부안형 푸드플랜'구축을 민선 7기 핵심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향후 변산농협 하나로마트와 서해안 고려청자휴게소 등에 직매장 추가 개설 및 학교급식공공급식 등 관계시장 확대와 '부안 푸드앤 레포츠타운'조성을 2023년까지 완공해 안전하고 신선한 부안먹거리의 공급으로 군민의 먹거리 복지 실현의 퍼즐을 맞춘다는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1st anniversary of opening of 'Grandma's Garden', a local food store in Buan

The win-win event will be held until the 12th30% discount on all meat products, etc.

 

Reporter Han-shin Lee

 

To commemorate the first anniversary of the opening of 'Garden Grandma', a local food store in Buan, Jeollabuk-do, a 'win-win event' created by producers and consumers together will be held until the 12th.

 

Various events such as a 30% discount on all meat products such as pork and Korean beef, 10% eggs, 15-20% discount for each processed food company, 1+1 event, and a Fam Tour where you can experience participating farms with local food will be held.

 

In particular, the point accumulation rate has been raised from 0.2% to 1%, and customers who purchase agricultural products (vegetables, etc.) and meat products can receive green onions as a bonus.

 

In addition, the first issue of a local food newsletter containing stories from the past year (food plan promotion status, farmhouse interview, etc.) is distributed free of charge to producers and consumers visiting direct stores.

 

Buan local food direct store 'Grandma Vegetable Garden', which opened in June last year on a scale of 336 square meters in Bongdeok-ri, Buan-eup, sells locally produced agricultural products to consumers without going through the distribution process. Significant sales(66,502 cumulative users) contributed to increase the income of farmers.

 

If we look at sales in detail, agricultural products 49% processed foods 22% livestock products 20% natural dream 5% aquatic products 2% other 1%, etc.

 

Such a result was recorded as a valuable achievement, breaking the expectations of experts that local food stores would suffer losses in the first few years of opening.

 

Since 'Grandma's Garden' is equipped with stores meat corner display stand small packing room, etc., it is gaining trust from consumers by operating a producer real-name system so that they can know who, where, and when it was produced.

 

It is a direct transaction method in which producers decide on their own prices and sell them. It is operated all year round from 10 am to 9 pm to ensure safe and edible food throughout the four seasons. It sells a variety of food with a total of 600 items, including aquatic and livestock products, Korean wheat bakery, processed food, and side dishes.

 

A shopping event to commemorate the first anniversary of the opening of 'Grandma in the Garden' was held with great success from 4:15 pm on the 8th for 2 hours and 30 minutes.

 

Kwon Ik-hyeon, Mayor of Buan County, said at this meeting, "I expect it to play a big role in building a virtuous cycle system for local food and building a Buan Food Plan that guarantees the citizens' basic right to eat through fresh and safe food."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small farms receive a fair price."

 

In addition, he added, "We activated the 'Buan-type food plan' through item diversification, reinforced safety of agricultural products, thorough farm education, and expanded consumer participation events. When the Food & Leports Town,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December 2023, is completed, Garden Grandma Shopping Mall Farmhouse Restaurant Processing Factory Public Meals and Food Service Agricultural Products Market, etc. It is expected that the promise will become a filial piety for the creation of jobs for the elderly," he added.

 

Meanwhile, Buan-gun has been promoting the establishment of a 'Buan-type food plan' as a core project of the 7th popularly elected from 2019 with the vision of realizing Buan as a sustainable agriculture, healthy citizens, and self-sufficient city.

 

In the future, additional direct stores will be opened at Byeonsan Nonghyup Hanaro Mart and Goryeo celadon rest area on the west coast, expansion of related markets such as school lunches and public meals, and the 'Buan Food & Leports Town' will be completed by 2023, providing safe and fresh food in Buan for food welfare of the citizens. The plan is to put together the puzzle of realiza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 서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올해 첫 벼베기… 2ha 수
많이 본 뉴스